HOME 문화/교육
평택대 ‘스마트재활케어 전공’, LINC+ 신규 과정 선정
김윤영 기자 | 승인 2020.05.20 09:57

[평택시민신문] 평택대학교(총장 신은주)의 ‘스마트재활케어 전공’이 교육부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링크플러스, LINC+) 육성사업의 신규 프로그램으로 최종 선정됐다.

평택대학교는 17일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2020년 4차 산업혁명 인재 양성을 위한 신규 프로그램으로 이같이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평택대는 올해 총 12억6000만원의 예산을 지원받아 기존 ‘스마트물류’, ‘스마트반도체시스템’, ‘산업IoT’와 함께 4개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번에 스마트재활케어 전공이 신규 선정됨으로써 지금까지 공학과 물류에 치중되어 있던 평택대 LINC+ 사업이 복지와 인문 분야로 확대될 전망이다.

특히 평택대는 사회복지, 아동청소년복지, 재활복지, 심리상담, 미술치료 등의 사회적 서비스 분야에서 강점이 있어 이들 분야에 4차 산업혁명의 기술을 접목함으로써 미래 시대 전문인력 양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이동현 평택대 LINC+ 사업단장은 “사회적 취약계층에 대한 교육과 재활을 위한 전문인력 양성의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다”면서 “스마트 재활기기를 활용한 생활밀착형 재활지원 서비스 맞춤형 인재를 양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윤영 기자  webmaster@pttimes.com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평택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페이스북

icon카카오톡

icon카카오스토리

icon밴드

icon구글

김윤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우)450-020 경기도 평택시 중앙2로 145  |  등록번호 경기 아 51244  |  등록연월일 : 2015년12월17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기수  |  발행·편집인 : 김기수  |  제보 및 각종문의 031-657-0550  |  팩스 031-657-0551
Copyright © 2020 평택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pttimes.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