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생활
평택시, 간선도로 개통으로 지역 간 연계교통 정체 해소
김기수 기자 | 승인 2018.01.10 14:50|(895호)

54억 투입된 노양~본정간 도로 1.6km 개통
팽성서부지역 주민 교통 불편 해소·간선도로 기능 기대
85억 투자한 재랭이고개 도로 0.25km 확장 공사 완공
구 시가지 교통정체 해소·겨울철 차량 통행 안정성 확보 기대

재랭이고개 도로확포장공사 완공 후 전경

평택시가 총사업비 139억 원이 투입된 노양~본정간 및 재랭이고개 등 남부지역 간선도로 2개 노선을 지난 12월말 개통했다고 밝혔다.
‘노양~본정간 도로확포장공사’는 주민편익시설사업비(국비) 54억을 투자하여 팽성읍 노양리부터 본정리까지 1.6㎞를 폭 8m(왕복 2차로)로 확장하는 사업으로서 지난 2012년부터 사업에 착수하여 추진하던 사업이다.

노양~본정간 개통으로 팽성서부지역 주민들의 교통 불편을 해소할 뿐 만 아니라, 주변 국도43호선 및 향후 개통예정인 평택호 횡단도로와 연계하여 팽성서부지역의 주요 간선도로 기능을 담당할 것으로 예상된다.
‘재랭이고개 도로확포장공사’는 비전1동 평택중학교 부근 구 시가지에 위치한 병목구간으로 상시 교통정체를 겪고 있었으나, 지난 2013년부터 시비 85억을 투자하여 0.25㎞를 폭 23m(왕복 4차로)로 확장하는 사업이다.
기존 재랭이고개 도로는 겨울철 차량통행에 어려움이 있었으나 이번 도로공사 시 도로높이를 최대 30~50㎝ 낮추고 안전시설을 확충하여 겨울철 차량통행에 안전성을 최대한 확보하고 도로를 개통함에 따라 구시가지 지역의 교통정체 해소는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재광 시장은 “최근 평택시는 고덕국제화지구 및 민간도시개발, 삼성전자 가동에 따른 미래 교통수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간선도로망 확충이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한 시점이며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망을 구축하여 시민이 행복하고,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의 면모를 갖출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기수 기자  kskim@pttimes.com

<저작권자 © 평택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페이스북

icon카카오톡

icon카카오스토리

icon밴드

icon구글

김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우)450-020 경기도 평택시 중앙2로 145  |  등록번호 경기 다 00349  |  등록연월일 : 2015년12월17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기수  |  발행·편집인 : 김기수  |  제보 및 각종문의 031-657-0550  |  팩스 031-657-0551
Copyright © 2018 평택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pttimes.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