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오피니언 건강 칼럼
사랑하는 내 아이의 소중한 시력을 위해 알아야할 것현대인의 시력보호와 눈 건강 6
평택시민신문 | 승인 2015.03.04 13:36

[평택시민신문]

아기가 태어나 약 한 달 정도는 컬러를 구분하지 못한다. 그래서 한 달간은 흑백 모빌을 달아주고 약 한 두 달이 지난 후, 컬러모빌을 사용한다. 100일 정도가 지나야지만 아이가 이를 분별할 수 있다.
생후 6개월 정도가 지나면 약 0.1 정도의 시력을 갖게 되므로 아기일 때는 엄마, 아빠의 모습을 뚜렷하게 알아보지 못합니다. 목소리, 체취 등을 통해 엄마, 아빠를 알게된다. 3~4세 정도가 되면 0.5 정도의 시력을 갖게 되며 5~6세 까지도 완벽한 시력은 완성되지 않고 성장하다가 7~8세 정도가 되어서야 성인 수준의 시력을 가질 수 있게 된다.
중요한 건 이렇게 유아기에는 시력이 정확하지 않고 성장하는 단계라 우리 아이의 시력에 이상이 있는지 여부를 판단하기 어렵다. 아이들은 의사표현의 능력이 어른의 입장과 다르기 때문에 단순한 관찰만으로는 잘 모를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무엇보다 정기적인 검진이 중요하다. 소아시력 관리를 위해서는 사시, 약시, 근시, 원시 등을 체크하여 눈의 이상이 없는지 꼭 확인해야 한다.

​​소아시력 관리를 위한 영유아 눈 건강 체크리스트

  -  생후 3개월 이상이 되었음에도 초점을 잘 맞추지 못한다.
  -  눈동자의 위치가 이상하다.
  -  눈을 지나치게 자주 깜빡이거나 떨림 등의 증상이 있다.
  -  기어다니거나 걸을때 잘 부딪히고 넘어진다.
  -  사물이나 책을 볼때 얼굴을 가까이 맞대고 본다.
  -  아이의 시선 위치를 따라가 보면 방향이 이상하다.

 

소아시력 관리, 앞으로 이렇게 하세요!

1. 7~8세 이전 꼭 안과 검진을 받으세요.
   가급적 3~4세, 5~6세 사이는 꼭 한번 이상씩 받으시는 게 좋습니다.
2. 생후 6개월이 지나도 양쪽 눈동자의 위치가 정렬되지 않을 경우
   안과 전문 검진을 통해 검사를 받도록 합니다.
3. 글자를 읽은 수 있는 나이가 되면 꼭 시력검사를 받습니다.
4. 어릴 때부터 눈운동을 꾸준히 훈련시켜 줍니다.
5. 아이와 전자기기의 거리를 최대한 멀리 둡니다.
6. 야외활동을 통해 산소를 공급해 줍니다. (녹색 자연은 아이의 시력에 좋다.)
7. 되도록 바른자세를 유지하도록 지도합니다.

 

씨채널 안경원 평택점 박길상 원장

평택시민신문  webmaster@pttimes.com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평택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페이스북

icon카카오톡

icon카카오스토리

icon밴드

icon구글

평택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우)450-020 경기도 평택시 중앙2로 145  |  등록번호 경기 아 51244  |  등록연월일 : 2015년12월17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기수  |  발행·편집인 : 김기수  |  제보 및 각종문의 031-657-0550  |  팩스 031-657-0551
Copyright © 2020 평택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pttimes.com
Back to Top